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김성기 가평군수, 부정기사 사실관계 요구…진정서 제출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 기사입력 2021/06/04 [11:30]

김성기 가평군수, 부정기사 사실관계 요구…진정서 제출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 입력 : 2021/06/04 [11:30]

▲ 가평군.    

김성기 가평군수는 4일 최근 모 언론사에 게제된 부정기사에 대해 사실관계를 요구하는 2쪽 분량의 진정서를 작성한 보도자료를 배포했다.

 

김 군수는 진정서에서 사실인냥 보도된 기사를 통해 가평 공직자와 군민들 모두 많은 피해를 보고 있다며, 이번 기사와 관련하여 신속하고 공정한 수사를 통해 잘 잘못을 명백히 밝혀주길 바란다고 입장을 밝혔다. 

 

진정서 내용은 다음과 같다.

 

진 정 서

【진 정 인】

성 명 : 김 성 기

주 소 :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보납로 82

【피 진정인】

신문사 A·B·C씨(언론보도)

 

저는 가평군 군정을 총괄하는 가평군수입니다.

오늘 이 진정을 하게 된 사유는 지난 5. 31일부터 6월 3일까지 경기신문에 보도된 억측기사에 대하여 사실관계를 명명백백 밝혀 주시기를 바라며 진정서를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보도된 내용을 보면 5. 31일자‘가평군수를 둘러싼 은밀한 거래’ ‘김군수에게 불리한 증언을 하지 못하도록 돈을 전달하려는 시도 포착’ ‘각종 편의를 제공하는 조건으로 A씨에게 5억원을 요구한 것으로 추정’보도

 

6. 1일자‘가평군수, 이권사업 청탁받았나?’‘c씨는 공무원 등 실무자를 움직이는 부분을, B씨는 금전적 부분과 군수 등에게 의견을 전달하는 것으로 각각 역할’‘공무원, 군의원 등의 개입정황’보도

 

6. 2일자‘가평군에서 뒤 봐준다?’‘2억 우선 전달 주장 증언’‘가평지역 유력인사, 공무원등이 개입했다는 정황을 뒷받침’보도 6. 3일자‘가평군 위탁사업자의 뒷배는 누구?’‘결탁의심 정황 담긴 카카오톡 대화’‘결정은 이미났고, 쇼하러 가는 거지’보도

 

이번 기사는 세 명의 인물(A,B,C씨)의 일방적인 대화내용과 A씨의 SNS 대화내용을 사실인양 보도되어 저와 가평군 공직자에 대한 명예훼손과 가평군 이미지 실추, 행정의 신뢰도 저하, 군민의 상실감 등 가평군을 비롯한 군민들 모두 많은 피해를 보고 있습니다.

 

이에 이번 기사와 관련하여 신속하고 공정한 수사를 통해 잘 잘못을 명백히 밝혀주시길 바랍니다.

아울러 밝혀진 사실에 위법사항이 발생하였다면 지위고하를 불문하고 법에 의한 처벌을 받을 수 있도록 강력히 요청 드립니다.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포토] ㈔가평문화관광협의회, (주)한창이웨이 최창규 대표 자문위원 위촉
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