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경기창작센터, 방방살롱 ‘기대’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 기사입력 2021/06/15 [10:09]

경기창작센터, 방방살롱 ‘기대’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 입력 : 2021/06/15 [10:09]

▲ (재)경기문화재단 경기창작센터(대표이사 강헌)는 지난 5월 온라인 라이브 예술교육 <방방살롱> 시범운영을 마무리하고, 7-8월 두 달간 예술가와의 랜선살롱에 ‘관심 있는 누구나’ 초대한다고 15일 밝혔다.




(재)경기문화재단 경기창작센터(대표이사 강헌)는 지난 5월 온라인 라이브 예술교육 <방방살롱> 시범운영을 마무리하고, 7-8월 두 달간 예술가와의 랜선살롱에 ‘관심 있는 누구나’ 초대한다고 15일 밝혔다. 

 

<방방살롱>은 대화와 교류 중심의 비대면 문화예술 교육 프로그램으로 예술가는 작업실에서, 교육 참여자는 자신의 공간에서 온라인으로 만나 실시간으로 소통하는 수업이다. 참여자에게는 ‘티타임 키트(다과+이야깃거리)’가 무료로 사전 제공되며, 정해진 교육시간에 온라인 화상 플랫폼에서 만난 예술가와 참여자는 랜선 티타임을 하며 자연스럽게 문화예술교육을 진행한다.

 

7-8월 두 달간 총 36회가 운영되며 회당 참여자는 8명으로 제한, 예술가와의 밀접한 대화와 교류에 집중한다. <방방살롱>프로그램은 ▲김채린, 서혜민 작가의 <조각과 소리의 만남, 두 작가의 달콤 살벌한 협업 이야기>, ▲김재유, 이언정 작가의 <각자의 풍경>, ▲서소형 작가의 <미술관 앞 우리들의 수다>, ▲김영구 작가의 <보이는 도시, 보는 도시> ▲성필하 작가의 <시선의 반복>, ▲김용현 작가의 <모두, 함께, 같이, 혼자 읽어요>, ▲임철민 작가의 <영화 좋아하는 사람들 모여라> 으로 진행한다.

수업 신청 및 교육대상, 인원 등 자세한 사항은 경기문화재단 경기창작센터 홈페이지(https://gcc.ggcf.kr/)에서 확인 가능하다.

 

경기문화재단 관계자는 “지난 시범운영 참여자 조사 결과 예술가와의 실시간 소통에 대한 만족도가 가장 높았으며, 이번 7, 8월 운영에서도 예술가와 참여자 간 퀴즈, 만들기+대화, 작품 감상, 실시간 끊임없는 아이디어 교환과 협력학습을 통해 본질적이고 융복합적인 예술교육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GCTN.가평문화관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포토] ㈔가평문화관광협의회, (주)한창이웨이 최창규 대표 자문위원 위촉
1/34